SCIENCE BOARD사이언스 보드

꿈에 그리던 과학자를 직접 만나보는 “특별강연” 부터 관심있던 연구실에 직접 참가해보는 “LAB탐방”의 기회까지!

MY PAGE마이페이지

프로필, 마이 보드, 레벨/포인트 등 내 정보와 관련한 모든 것은 이 곳에서 확인하세요.

JOIN회원가입

사이언스보드 멤버가 되어보세요.
과학동아가 선물하는 최고의 과학 경험과 가치
[당첨자 발표] 토론의 숲 당첨자 발표
과학동아 2022.06.24

안녕하세요! 

6월 3일자 토론의 숲 '다음 중 올바른 연구결과를 골라보세요'의 퀴즈 정답과 신간 '진실의 조건' 증정 이벤트 당첨자를 안내드리러 왔습니다.

 

우선 사과부터 드려야겠지요.....

사실 토론 주제였던 세 가지 연구결과 중 올바른 연구결과는 단 한 건도 없었습니다. 

어그로 죄송합니다.......

 

토론의 보기는 

1. 교육을 많이 받을수록 전쟁상황에 적응하기 어렵다. , 엘리트 지식인들일수록 전쟁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더 받는다.

2. 미국 북부 출신 병사들에 비해 남부 출신 병사들이 더운 날씨 속에서의 전투상황에 더 잘 적응한다.

3. 인종차별로 인한 억압이 성취동기에 부정적 영향을 미쳐서, 백인 병사들이 흑인 병사들보다 승진과 진급에 더 관심을 보인다.

 
이렇게 세 가지였죠. 셋 다 실제 연구결과를 반대로 말한 겁니다. 

 

실제로는 교육을 많이 받을수록 전쟁상황에 잘 적응했고, 미국 북부 출신 병사들이 더운 날씨 속 전투에 더 잘 적응했으며, 흑인 병사들이 승진과 진급에 더 관심을 보였답니다. 

 

하지만 언뜻 보면 보기 세 가지 모두 맞는 이야기처럼 보여요. (우선 기자부터 낚였죠.)

이렇게 정보를 처음 볼 때 '누구나 알 법한 상식'으로 취급하며 당연히 여기는 경향을 '사후확신편향'이라고 부릅니다. 어떤 사실에 대한 글을 읽고 당연한 것이라며 확신하는 경향을 일컫는 용어죠. 

 

어려운 말 같지만, 우리는 사후확신편향을 많이 겪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예가 시험공부를 할 때 교과서를 읽으며 '당연하다'고 넘긴 부분이 실제 시험문제로 출제됐을 때는 옳고 그름을 분별하기 어려운 '문제'가 되는 사례죠. 

사후확신편향을 막기 위해선 정보를 객관적으로! 검토해봐야겠죠. 여러분이 토론을 통해 하신 것처럼요!

 

모두 토론 수고 많으셨습니다. 

답이 없는(죄송..) 토론이었지만 소소한 즐거움이 되셨길 바라며, 참여하신 분들 모두에게 상품을 드리겠습니다. 

 

<토론의 숲 신간증정이벤트 당첨자>

과학동아짱

아녜시

캣키코

죠스샤크

Bluespear

몰랑스

Es

김동리

 

위 8분은 돌아오는 7월 1일 금요일까지 이 글에 비밀댓글로 이름/주소/전화번호를 알려주세요!

신간 '진실의 조건'을 드립니다. 

 

앞으로는...어그로를 자제할 것을 약속드리며...! 

사바~~

댓글 11